allmu2018년 10월 20일 토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8년 10월 20일 토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제약

임인택 복지부 국장, 제약계 CEO와 간담회

업계 현안‧애로사항 및 제약산업 발전 방안 논의
“현행 R&D 지원체계 자세히 들여다 볼 것”

이효인 (pharmlhi79@pharmnews.com) 다른기사보기 

2018-10-12 오후 5:56 페이스북 트윗터 목록 보기 프린트


임인택 보건복지부 신임 보건산업정책국장이 12일 서울 방배동 한국제약바이오협회를 방문, 이정희 이사장을 비롯한 주요 제약산업계 CEO들과 상견례를 겸한 비공개 간담회를 가졌다.

협회 2층 오픈이노베이션플라자 A룸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복지부에서 임 국장과 김주영 보건산업진흥과장 등이 참석했고 업계에서는 협회 이사장을 맡고 있는 이정희 유한양행 사장과 갈원일 협회 회장 직무대행, 김영주 종근당 사장, 이삼수 보령제약 사장, 김재호 대원제약 사장, 문성호 한국오츠카제약 사장 등이 참석했다.

임 국장과 이정희 이사장 등 참석자들은 제약산업계의 현안과 애로사항은 물론 국가적 R&D 지원체계 등 산업 발전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보건산업정책국장 취임 이후 소관 산업계와의 간담회 첫 일정으로 제약·바이오산업계를 선택한 임 국장은 “정부의 R&D 지원이 대학과 연구소 등을 넘어 실제 산업 현장에서 혁신적인 신약개발로 이어지도록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만큼 현행 제약산업 R&D 지원체계를 전면적으로 들여다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정희 협회 이사장은 “국내 제약기업들의 최근 R&D 행보를 봤을때 향후 5년 이내에 세계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혁신 신약이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산업계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세제지원 확대 등의 제도개선을 건의했다.

참석자들은 특히 국민에게 건강과 더불어 일자리를 주는 제약·바이오산업이 우리나라의 핵심적인 미래 성장동력이라는 점에 인식을 같이하고 이같은 산업의 진면목이 신약 개발과 글로벌 진출, 윤리경영 확립으로 만개할 수 있도록 향후에도 적극 소통하고 협력해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